Archive: 2017/10

0

android Toolbar 사용하기(menu추가)

¶ToolBar란 안드로이드의 Activity의 상단을 보면 ActionBar라는 것이 있었다. 그런데 안드로이드 API21 부터 ActionBar는 deprecated되고 ToolBar라는 것이 추가 되었다. ToolBar란 기존의 ActionBar를 대체하는 View의 일종이다. ToolBar란 View이기 때문에 기존의 ActionBar에서는 할수 없

0

RHCP(Red Hot Chili Peppers) - Dark Necessities(가사)

이 곡은 RHCP(Red Hot Chili Peppers)의 The Getaway(2016)앨범에 수록된 곡이다. 찾아보니 레드핫칠리페퍼스가 활동한지 어언 30년이 넘어 갔다. 30년 넘게 저런 미친 똘끼를 가지고 음악을 한다는 것! 30년 넘게 꾸준히 사랑 받는 다는 것! 30년 넘게 젊게 산다는 것! 정말 대단하고 존경하고 사랑하지 않을 수 없는 밴드

0

java Thread와 MainThread

운영체제에서는 실행중인 하나의 어플리케이션을 프로세스(process)라고 부른다. 즉 메모리에 올라가 현재 동작중인 프로그램을 프로세스라고 한다. 그렇다면 쓰레드(Thread)는 무엇을 말하는 것일까? 쓰레드는 어떠한 프로그램 내에서, 특히 프로세스 내에서 실행되는 흐름의 단위를 말한다. 일반적으로 한 프로그램은 하나의 쓰레드를 가지고 있지만, 프로그램 환

0

Sam Smith(샘 스미스) - Pray(가사)

진정 Sam Smith(샘 스미스) 미쳤다. 2017년 10월 5일 유튜브에 공계된 Pray이라는 곡이다. 앞서 소개한 Too Good At Goodbyes와 같이, Pray이라는 곡도 2017년 11월 3일 발매예정인 The Thrill Of It All앨범 수록곡이다. 요즘 백인 남성가수 중에 이렇게 소울을 잘 부르는 가수가 또 있나 싶을 정도로 정말

0

REM - Losing My Religion(가사)

R.E.M 1980 ~ 2011 활동한 초창기 얼터네이티브 락밴드로 비평가, 대중들에게 모두 사랑받은 밴드라고 한다. 이름만 들어보고 그들의 음악은 들어본적이 없었는데, 얼마 전 다음팟 게임방송에서 우연히 Losing My Religion(1991년)라는 곡을 듣게 되었다. 잔잔하고 세련된 멜로디가 매력적이라 요즘 들어도 손색이 없다. 단지 뮤비랑 가사가

0

Android - Conxtext란?

¶프로그래밍에서 컨텍스트란? 컨텍스트(context)란 프로그래밍을 하다보면 자주 접하게 되는 단어이다. 영어뜻 context(명사) : 1. (어떤일의)맥락, 전후 사정 2.(글의)맥락, 문맥 일반적인 의미로서 컨텍스트는 어떤 일,글 따위에 대한 전체적인 내용을 포괄적으로 말하는 것이다. 즉 어떤것의 모든 것을 컨텍스트라고 볼 수 있다. 프로그래밍에

0

Sam Smith - Too Good At Goodbyes(가사)

2017년 가을에 나온 샘스미스의 신곡이다. 무슨 바람이 불렀는지 엄청난 감량을 해서, 약간 주드로(Jude Law) 하위호환이 되어버린 샘스미스… 저렇게 살이 빠지면 힘이 없어서 노래를 부르기 힘들거 같은데, 그는 아닌가 보다. 개인취향으로 2017년 현재 최고의 여성보컬은 아델(Adell), 최고의 남성보컬은 샘스미스(Sam Smith)라고 생각된다

0

johnny cash - hurt(가사)

전설적인 컨트리의 대부 자니캐쉬(johnny cash)의 황혼을 담은 노래다. 얼마전에 개봉했던 갓 명작영화 로건(LOGAN)에 트레일러 곡으로 더 유명 할 것 같다. 죽음을 기다리며 자신의 인생을 한탄하는 내용의 hurt는 영화 로건에서 수명이 다한 몸뚱아리로 고군분투 하며 죽음으로 내달리는 울버린을 잘 표현해주는 것 같다. 자니캐쉬의 찬란했던 과거

0

daft punk - lose yourself to dance(가사)

다프트펑크의 2013년도 Random Access Memories 정규앨범은 Legend of 전설이다. 다펑은 8년이란 공백을 무색하게 만드며 다음해 그래미 3관왕을 씹어 드셨다 앨범 전곡이 상당히 대중적이면서도, 다펑의 특유의 느낌이 잘 살아있다. 개인적으로 운동하며 듣게 좋은 앨범이다. lose yourself to dance는 Pharrell Wi